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학교 땐 연대의 아카라카와 고대의 입실렌티 구경하기가 쏠쏠한 재미 중 하나였습니다. 저는 고대생들과 노래 동아리 활동을 했던 탓에 아카라카보다는 입실렌티 쪽에 더 자주 갔었고, 연고전 땐 무조건 고대 응원단에 끼어 연대 앞에서 기차놀이를 하곤 했었지만요. ㅋㅋ

오늘은 대학 졸업하고 무려 14년만에 연대 아카라카 현장에 다녀왔습니다. 연세대 노천극장을 그야말로 발디들틈없이 가득 메운 청춘 중의 청춘들 사이에 끼어 오래간만에 들어본 연대 응원가들은 여전하더군요. 사실 가슴이 뭉클하기도 했습니다.

젊음, 패기, 열정, 그리고 학교애와 학우애 ..  '아! 나에게도 저런 시간이 있었지' 라는 30대 후반다운 생각을 처음으로 해 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세대 노천극장을 가득 메운 연세대생들

오늘 오후에 다른 회사에서 하는 강의가 있어서 원피스 정장을 입고 나서지만 않았섰다면, 오랜만에 학생들 틈에 껴서 응원가 부르면서 한바탕 뛰고 올 수 있었을텐데 아쉬웠습니다. 그대신 사진과 동영상은 실컷 찍어 왔지요.

확대

제가 미소녀 취향이라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티파니, 거미 백댄서 중 한 언니, 연세대 응원단의 여자응원단장이 아주 예쁘더군요. 물론 미소년도 등장 ..  오늘 본 미소년 중 최고봉은 연세대 농구부 부장이라는 선수였습니다. 찍어온 동영상을 나중에 공개하도록 하지요. ^^;;

마지막으로 너무 깜찍해서 미워할 수 없는 소녀시대의 동영상 한 편 ..
무대 앞으로 나오라고 박자 맞춰 외치는 연대 오빠부대의 함성 소리에 주목해주세요.



그런데 역시 제가 나이가 들긴 들었던지, 예전엔 그렇게 멋져 보이던 연대 응원단 오빠들이 이젠 귀엽게만 느껴지더군요. 큭 ---   아뭏든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2008/05/16 02:25 2008/05/16 02:25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 559 560 561 562 563 564 565 566 567  ... 865 
BLOG main image
꼬날의 좌충우돌 PR현장 이야기

by 꼬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65)
오늘은.. (5)
꼬날이 간다 (130)
스타트업 PR 이야기 (88)
일종의 일기랄까? (174)
회사에서 랄랄라 (140)
좌충우돌 과거사 (8)
인터넷을 달리는.. (262)
이벤트와 늬우스 (48)

달력

«   2018/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4414781
  • 13752
Tatter & Media textcube get rss
꼬날'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atter &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