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꽤 새침하게 앉아 있는 꼬날이의 모습을 찾아보세요~ :-)


지난 10월 6일 토요일 오후에 있었던 제 4회 난상토론회 후기입니다. 행사가 끝나고 열흘이나 지나서 쓰고 있는 '초 뒷북' 후기인만큼, 간략하게 올리겠습니다. 흑~

이번 난상토론회는 100명 가량의 인원이 참석한 대규모 행사였습니다. 스마트플레이스 측에서 여성 블로거 쿼터제를 도입해 주셔서 어느 때보다도 여성 블로거들이 많았던 '흐뭇한' 행사이기도 했습니다.

6시간 가량 진행된 행사 내내 무척 활발하게 참여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이 있다면 그 주에 매우 몸이 피곤했던 탓에 새롭게 만나게 된 분들과 전혀 인사를 나누지 못하고 돌아왔다는 점입니다. 

저는 '회사원으로서의 블로그 운영'이라는 주제 하에 모인 블로거 5분과 함께 2시간 정도 동안 재미있는 토론을 했습니다. 서기를 하겠다고 손을 번쩍 들어 놓고선 이제야 토론 내용을 공개하는 이 '뒷북 센스'..  '한 번만 봐주세요~~'  ^^;;

토론의 내용 상, 참가하신 블로거들은 공개하지 않으렵니다.  다음번 난상토론회가 기대되네요. 이번에는 스마트플레이스에서 어떤 새로운 시도를 하실지도요..   난상토론회를 사랑하는 많은 블로거 여러분들, 다음번 난상토론회 때 다시 뵙지요.

토론 주제 : 회사원으로서의 블로그 운영

발제 F군 : IT 업계에서 ‘기밀 유출’에 대한 이슈 증가. 이와 관련되어 회사원들이 어떻게 블로그를 하는 것이 좋은가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싶었다. 사례 위주의 이야기.

<각자 발언/인사>

A군 : 블로그를 하다 보니 개인적인 부분과 회사의 일적인 부분이 공존하는 경우가 생기긴 하더라.

B양  : 사적인 블로그와 회사일에 대한 블로그를 각각 운영 중. 개인적인 가이드가 늘 있어야 한다고 생각

C양  : 블로그라는 것이 내 직업과 연결이 되면 공적인 이미지를 띄게 된다는 점에 대해 알게 되었다.

D군  : 회사 업무 시간에 블로그를 많이 하고 있다.

E양  : 블로그를 하게 된 계기는 내 의견을 발산하고 싶어서였다.


<토론 전개>

  • 블로그를 왜 하는가?

  1. 개인 브랜딩이 되고, 회사 이미지를 높이는데에 도움이 될 수 있다.

  2. 대인 관계 / 소통에도 도움이 된다.

  3. 업무 상으로 만나는 사람과도 대인 관계를 맺는데 용이해 진다.

  4. 스타 블로그를 양성함으로써 기업 홍보에 도움이 될 수도 있다.


  • 회사원으로서 블로깅 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다면?

  1. 블로그 초기 시대이다 보니, 어디까지 허용될수 있는지 아는데 어려움이 있다.

  2. 사적인 이야기를 하기가 어렵다.

  3. 블로그 포스트의 분량이나 빈도수 같은 것도 신경이 쓰인다.

  4. 블로그 포스트 시간 역시 신경 쓰이는 일이다.

  5. 회사에 폐 끼치는 일이 생길까 신경 쓰인다.


  • 블로그로 인해 회사에서 칭찬 받은 사례 / 좋았던 일

  1. 블로그를 하며 회사일에 성실해 진 측면이 있다. 블로그 때문에 회사일에 미진하다는 이야기를 듣기 싫다.

  2. 싸이월드 미니홈피 팀에서는 미니홈피를 얼마나 활성화해서 사용하는가도 평가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3. 회사 서비스 운영자 블로그를 자유롭고 투명하게 운영해 보았더니, 사용자들의 반응이 좋아지더라.


  • 개인적인 블로깅 가이드라인

  1. 사람들이 논쟁을 할 수 있는 글은 올리지 않는다.

  2. 회사에 대해 불만을 할 정도의 회사라면 그만두고 말지, 그 회사를 다니지는 않는다.

  3. 팀블로그도 좋은 것 같다. 회사에 대한 이야기를 팀블로그로 운영하면 밀고 끌어주면서 콘텐츠는 풍성해지고 힘은 강해질 것 같다.


  • 팀블로그 운영에 대한 이야기로 발전

  1. 게시판과 달리 블로그에는 직접적인 관계자가 글을 쓸 수 있기 때문에 사용자와 커뮤니케이션에 도움이 될 것 같다.

  2. 신생 회사로 옮길 예정인데, 팀블로그가 회사 홍보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다.

  3. 그러나 이 역시 쉬운 일은 아니다. 이 역시 가이드 라인이 필요하다.


  • 결론

  1. 스스로의 컨셉을 갖고 블로깅을 하자. ==> 자신만의 가이드 라인

  2. 블로깅에 책 잡히지 않도록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자.


2007/10/16 20:10 2007/10/16 20:10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제 4회 IT 난상 토론회 후기

    Tracked from Interactive Dialogue and PR 2.0  삭제

    2007년 10월 6일 토요일 스마트플레이스가 주최하고, KTH 파란이 후원하는 제 4회 IT 난상 토론회에 다녀왔습니다. 토요일 여러가지 약속이 있었지만, 한국 내 블로거들은 어떤 고민과 생각을 갖..

    2007/10/17 00:40
  2. 제4회 스마트플레이스 IT 난상토론회 후기

    Tracked from TechRoad.NET  삭제

    저번주 토요일에 스마트플레이스에서 주관하는 IT 난상토론회에 참석을 했다. 벌써 4차라는데 1~3차까지는 시간이 안되어서 참석을 못했지만 이번에는 일과 적절히 겹쳐서 세미나 형식으로 ...

    2007/10/17 09:07
  3. IT 난상토론회, 첫경험 그리고 첫인상

    Tracked from 더 넓은 세상을 보고 듣고 느껴라  삭제

    처음으로 IT 난상토론회에 다녀왔습니다. 언제나 그렇듯, 처음에는 언제나 설레임과 두려움이 있는 모양입니다. 아침(?)부터 약간의 두근거리는 설레임과 함께 집을 나섰습니다. 저는 신림역..

    2007/10/18 17:22
  4. 제 4회 IT 난상토론회 후기

    Tracked from 연습장 블로그  삭제

    제 4회 IT 난상토론회를 다녀왔다. - 주제: 한국의 블로그는 어떤 모습으로 진화할 것인가? - 일시: 2007년 10월 6일 (토요일) 오후 1시 ~ 7시 벌써 3번째 참가. 처음 아주 큰 용기를 내서 난상토론회..

    2007/10/21 10:00
1  ... 689 690 691 692 693 694 695 696 697  ... 875 
BLOG main image
꼬날의 좌충우돌 PR현장 이야기

by 꼬날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875)
오늘은.. (5)
꼬날이 간다 (130)
스타트업 PR 이야기 (88)
일종의 일기랄까? (175)
회사에서 랄랄라 (147)
좌충우돌 과거사 (8)
인터넷을 달리는.. (262)
이벤트와 늬우스 (50)

달력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4369405
  • 428587
Tatter & Media textcube get rss
꼬날'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atter & Media.